제목 없음
 

 

처음으로 로그인 즐겨찾기추가하기 시작페이지로

 
작년 공연 밴드 연습실에 간 서폿

도리도리 8 1,498 2012-04-14 01:14

1년전 사진을 왜 지금 올리냐 하시면 오빠야 김밥짤에 탄력을 받았다고나 할까...

사실은 지난 여름 놋북이 외장을 못읽어 사진을 못올린거라는거.... ㅠㅠㅠㅠㅠ

100% 가내 수공업 도시락임돠... 오마니 쪼아서 장만한 가정식 도시락!!!! 무려 김치도 신혜성을 위해 새로 담가주신 오마니!!!

이게 20인분인가 30인분인가 기억이 나지 않는데 메뉴가 적어도 양은 무지 많았다는거...

이거 외에도 음료 후식 뭐 잡다한거 많았는데 사진은 다 으디로 가버렸음...

이거 할라고 요리책 두권을 샀으나 지금 보니 뭐 한게 없네요...ㅋㅋ 그래도 저 파인애플 뭐시기 볶음밥은 나름 야심찬 메뉴여뜸

매운 등갈비 조림이랑 토종닭 볶음이랑 연어 샐러드가 다네... ㅋㅋㅋ 간식이랑 맥주도 산 기억이 나는데.... 맞는가?

여튼 이거 말고 공연날 오빠한테만 간것도 있눈데 그건 또 짬이 나면 올려보지효~ 거기에 비엔나 쏘시지 반찬 있뜸..ㅋㅋㅋ

 

이거 한다고 방산 시장 택시타고 쏘다닌거 생각하니 급피로가 몰려오네...ㅠㅠㅠㅠ

저 파인애플 뭐시기 볶음밥 디게 맛있으니까 한번 해 먹어 보십쇼!!! 원하시는 분 레시피 올려드림~

울 오마니가 쭝국집에서나 쓰는 궁중팬으로 막 볶으셨음....

12-04-14 01:20 답변  
지금 보니 내가 연어를 신의손으로 말았구나...ㅋㅋㅋㅋ
12-04-14 01:32 삭제 답변  
야밤에 이런 사진 올리면 어떡하나요ㅠㅠㅠ 넘 맛있겠다!!!! 먹고 싶잖아요~^^작년에도 콘서트 때 음식 들어갔었군요. 그때 플백 넘 조용해서 이런 거 꿈에도 생각 못했었는데......근데 어머님 대단하시네요. 저렇게 만든 거 울 신가수님께 간 거 아시나요??다 손이 많이 가는 음식 만드느라 수고 많으셨겠네요. 1년 지났지만 마스터님, 특히 어머니께 수고하셨다는 말씀 꼭 하고 싶네요~^^
12-04-14 01:44 삭제 답변  
저는 집에서 내놓은 신혜셩순이입니다...ㅠㅠㅠㅠㅠ
맨날 구박받는 저이지만 그래도 이거 우리 신가수님한테 간다 했더니 집에 김치 잔뜩 있는데도 비싼 배추랑 오이 사서 새로 담가줬어용... 배추가 맛있어야 김치가 맛있다며 젓갈도 새로 산... 이거 뭐 사위 사랑은 장모라드니...ㅋㅋㅋ 즈 오마니는 저보다 신가수를 더 애정하나 봅니다...ㅠㅠㅠㅠ 나는 맨날 신김치만 주고.....
12-04-14 01:47 삭제 답변  
와~~~ 대단합니다!!! 어머님께 무한 감사드립니다ㅠㅠ
갓 담근 김치 저도 완전 좋아하는데ㅠㅠ 진짜 집에서 만든것 때깔(?)부터 다르군요~~~이 음식들 보고 신가수님 감동 하셨겠는데요^^
항상 플백에 감사합니다!!!
12-04-14 01:51 삭제 답변  
도리님 어머님 짱이시네요bbb 정말 무슨 사위한테 하듯~ㅋㅋㅋ 아무리 그래도 저렇게 하기 힘든데, 신가수님을 넘 애정하는 도리님한테 졌나봐요~^^(내 친구이름이 애정인데)
12-04-14 13:56 삭제 답변  
대박이에요~~!!지난번에도 직접 요리하신거 드렸다구했을때 깜놀했었는데~어머님 짱멋지세요~!!!(요런말써두되나요?ㅎㅎ) 저렇게 많은 요리를 하기가 쉽지않으실텐데~~음식은 집에서 한 음식이 최고인데... 오빠랑 스텝분들 완전 감동받으셨을거같네요~
플백분들 정말 최고!!!bbb
ria
12-04-15 08:50 삭제 답변  
와~ 정말 정성스러운 음식들이네요. 신가수님은 저런 정성을 먹고 그런 명품공연을 하셨었나 봅니다~^^
진짜 작년에 했던 액트 시리즈 dvd가 시급하네요~
저렇게 손많이 가는 음식들 장만해주신 어머님께도 감사를~ 플백분들에게도 감사를~^^
12-04-17 11:11 삭제 답변  
정말 정성 한가득 사랑의 도시락이네요~ 전 절대 흉내도 못 내겠다는...ㅎㅎ 울 신가수님이 이렇게 팬들의 사랑을 먹고 무럭무럭 명품가수로 거듭에 거듭, 거듭나고 계신가봅니다^^
Total : 312 article
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
읽어주세요 (4) 도리도리 10-01 4952
이전게시판바로가기 도리도리 09-29 4598
162 실시간중계 (42) 도리도리 05-09 936
161 이 오빠좀 보래요~~ (6) 해롱해롱 05-07 1338
160 신가수님... (3) 큼큼 05-05 1233
159 엠카 뷔너쓰 첫댄쓰 무대 ㅠㅠ (2) 제시카 05-04 820
158 고민남의 속마음은? (4) 제시카 05-01 1130
157 사탕받는 남자 (4) 제시카 04-30 1158
156 잉여도 이미 본 머슷흐 (2) ㄷㄹ 04-29 903
155 해외 잉여를 위한... (6) ㄷㄹ 04-29 896
154 윤도현의 MUST 예고 (2) 해롱해롱 04-27 603
153 신방에서 빵~터진 부분 (2) 제시카 04-23 1203
152 120422 개콘 신혜성 편집 (5) 하늘높이 04-22 954
151 오...오빠 (10) 으아아아~ 04-22 1592
150 34살 미혼 남성의 욕실에는.... (3) ㅇㅇ 04-22 1170
149 120421 신화방송_신혜성편집 (3) 하늘높이 04-21 903
148 리얼다큐 (2) ㄷㄹ 04-21 749
처음  이전  11  12  13  14  15  16  17  18  19  20    맨끝